보도자료

제주 농촌융복합산업, 새로운 가능성 열다 (2023.7.25.) 프레시안

2023-08-31
조회수 84

‘제5회 농촌융복합산업 제주국제박람회(푸파페 제주)’가 지난 21~23일까지 3일간 일정을 마무리 하고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 행사는 ‘케이(K)-농촌융복합산업, 푸드테크로 도약한다’를 주제로 상품 전시·체험 행사·수출상담회·국제포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됐으며, 제주도민과 관광객 등 1만여 명이 관람했다.



▲‘제5회 농촌융복합산업 제주국제박람회'가 펼쳐지고 있다.ⓒ제주도청




박람회는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을 받은 도·내외 70여개 업체 등 총 100여개 업체가 참가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해낼 농촌융복합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한 눈에 경험하는 자리라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인증업체의 전시판매뿐만 아니라 푸드테크관, 청년농부장, 어린이들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 등을 새롭게 마련하여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또한 농촌융복합산업 국제포럼에서는 농촌융복합산업 관련 학계, 기업 대표들이 참가한 가운데, 농촌융복합산업이 제주농업의 성장방안으로 주목받고 있는 만큼 빅데이터, 인공지능기술 등 푸드테크 연계 발전이 지목됐다.


행사 기간 내 수출상담회와 국내 유통상담회에서는 해외 바이어 11개사, 국내 바이어 13개사가 참여해 총 130건의 상담이 진행됐고, 상담 결과 약 3억 원의 구매 의향을 달성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뒀다. 


더나가 필리핀, 대만, 싱가포르 바이어와는 약 2만 5천달러의 수출 계약을 맺었고 향후 수출과 유통 추진 성과와 상담 결과에 기반해 국내외 바이어 경영체 매칭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며, 바이어 평가를 통한 수출 유망품목 현장코칭 컨설팅이 연계 운영될 전망이다. 


문경삼 제주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이번 박람회는 제주 농촌융복합산업과 푸드테크 기술의 융합 가능성을 구체적으로 보여주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제주농업을 기반으로 한 농촌융복합산업 제주국제박람회를 더욱 발전시켜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해외로 도약하는 발판으로 입지를 다지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2023072515192127137?utm_source=naver&utm_medium=search

0